빌라 전세 사기 유형 및 대처법

2178

얼마 전 뉴스에 나왔던 내용이 있다. 엄마와 딸이 빌라 500채를 가지고 있고, 세입자 모두 시세보다 높은 금액으로 전세를 살고 있었으며 전세가 만기가 돼도 보증금을 돌려주지 않아서 세입자들이 난처한 상황에 빠져서 이슈가 되었다.

앞으로 빌라의 전세를 구할 때 빌라 전세 사기 유형과 방법에 대해 숙지하고 전세금을 돌려받지 못해 인생과 시간을 허비하며 몸과 정신 건강 모두 잃지 말아야 하겠다.

실제로 많이 진행이 되고 있는 전세 사기 방법이 있다. 예를 들어 건축주가 빌라 10채를 지어서 분양을 한다고 가정하면, 원가절감을 하며 하급 자재를 사용하여 빌라를 싸게 짖는다. 10채 중 1채당 원가가 2억이 들어갔고, 분양가 목표를 2억 5천으로 잡는다고 가정한다. 그러면 1채당 5천만 원의 마진이 남을 것이다.

하지만 요즘 빌라 분양도 쉽지 않고, 분양 시간도 엄청 오래 걸리니까 여기서 꼼수를 쓰게 된다. 건축주와 분양 대행사가 손을 잡고 사기 계략을 꾸미는 것이다.

시세가 2억 5천이라고 하면 분양 대행사가 시세보다 높은 금액 (분양 3억, 전세 2억 8천으로 광고를 한다. 분양 대행사는 매매가 되든 전세가 되든 상관이 없어진다. 건축주의 처음 분양 목표금액 2억 5천을 맞춰주면 되는 것이다. 분양대행사 입장에서는 매매가 잘 안될 것을 이미 알고 있고, 만약 호구가 잡혀 매매가 되면 땡큐고 매매가 잘 안될 시 전세 손님만 맞추는 것이 목적이기 때문이다. 매매가를 높게 잡은 이유는 전세금액이 비교적 저렴해 보이게 하였다. 이렇게 세입자가 직접 현수막 같은걸 보고 이 분양 대행사에게 연락을 해서 이렇게 전세계약을 하는 경우도 있지만 무자격으로 개념 없이 영업하는 부동산들이나 개인이 하는 브로커들이 보통이 전세 손님을 데리고 와서 전세 2억 8천으로 계약을 하고 잔금까지 치르면 이 분양 대행사는 건축주에게 목표금액 2억을 지급하고, 브로커에게 수수료를 지급하고 남은 금액을 챙기는 것이다.

이렇게 세입자가 잔금까지 치르고 이사까지 마무리가 되면 기존 집주인이었던 건축주에서 갑자기 다른 사람으로 소유자 명의를 변경을 한다. 분양 대행사에서 미리 작업을 해두고 건당 300만-500만 정도의 수수료를 지급한다. 이 바지사장은 보통 법에 대해 잘 모르는 사회초년생 이거나나 몇백만 원이 급한 사람 또는 심지어 노숙자까지도 가담을 하게 된다.

바지 사장을 세울 때 대행사에서 바지 사장을 꼬시는 방법은 “갭 투자니까 나중에 돈을 더 벌 수도 있다” 전세 기간이 끝나면 빌라 값이 올라갈 수도 차익을 남길 수 있고 수수료도 주니까 좋다고 바지 사장은 좋다고 본다.

자 세입자가 지급한 전세금이 사용된 걸 정리해 보자.

2억 8천만 원에서 처음 건축주(집주인)이 목표했던 뭐 2억 5천을 가져가고 브로커 천만 원, 바지사장 수수료 300만 원 그리고 취득세나, 경비가 빠지면 나머지 차액을 분양 대행사가 챙겨가는 이런 구조로 작업을 한다.

이렇게 사기 작업이 끝나고 나면 다른 사람들은 다 사라지고 바지 사장과 세입자만 남게 된다. 전세 기간이 끝나면 세입자는 당연히 새로운 집주인한테 보증금을 달라고 요구를 하겠지만 이 집주인은 원래부터 보증금을 돌려줄 능력이 없었다.

그러면 세입자는 뭐 내용증명을 써서 보내고 해봐도 답변도 없고 힘들게 연락이 되더라도, 네가 팔아서 가져가든지, 네가 사서 퉁 치든지, 아니면 네가 세입자를 구해라고 한다. 세입자는 이사 갈 집도 미리 알아보고 직장이나 애들 학교나 이런저런 거 다 알아놓고 이사 갈 준비를 하고 있는데, 저런 소리를 들으면 멘붕이 온다.

또 세입자는 기존의 집주인인 건축주에게 전화를 하면 건축주는 집 소유권 넘겼으니 나는 모르는 일이라고 당연히 발뺌을 할 것이고, 바지사장은 갭 투자를 한 거였는데 요즘 부동산 경기가 안 좋아서 이렇게 된 거라고 속을 뒤집을 것이다.

빌라를 전세로 들어가실 때 이 계약 전에 확인해야 할 사항.

1. 인근 부동산, 인터넷 매매 전세 시세 확인

2. 특약 : 전세 기간 동안 소유자 변경 금지, 위반 시 계약 해지. 새로운 임대인이 보증금 미 반환 시 기존 임대인이 보증금 및 임차인 손해를 배상

3. 계약 전 전세보증보험 가입 가능 여부 확인 후 가입

보험사에서 문제가 있을 만한 집이라고 판단이 되면 전세 보증 보험 가입이 안되니까 계약을 하면 안 된다. 조금 더 안전한 집을 다시 알아봐야 한다.